RadarURL

담화문 postedDec 06, 2017

[담화] 2018년 제51차 세계 평화의 날 담화문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제51차 세계 평화의 날 담화
(2018년 1월 1일)


 이민과 난민: 평화를 찾는 사람들


1. 평화를 빕니다


이 세상의 모든 사람, 모든 민족에게 평화를 빕니다! 성탄 성야에 천사들이 목자들에게 선포한 평화1)는 모든 이, 각 개인과 모든 민족, 특히 평화를 누리지 못하고 극심한 고통을 겪고 있는 사람들이 간절히 열망하는 것입니다. 제가 끊임없이 생각하고 기도하는 이러한 사람들 가운데, 2,250만 명의 난민을 포함한 2억 5천만 명 이상의 전 세계 이주민들에 관하여 다시 한번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사랑하는 전임 교황이신 베네딕토 16세께서는 그들을 “평화롭게 살 곳을 찾고 있는 남녀노소”2)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평화롭게 살 수 있는 그곳을 찾으려고 그들은 기꺼이 목숨을 걸고 멀고도 험난한 여행길에 오릅니다. 그들은 역경과 고난을 견뎌야 하며, 목적지에 도달하지 못하도록 설치해 놓은 울타리와 장벽에 직면합니다.


전쟁과 기아를 피하여, 또는 차별과 박해와 빈곤과 자연 훼손으로 고향을 떠날 수밖에 없는 그 모든 사람을 자비심으로 끌어안읍시다.


다른 사람들의 고통에 대하여 마음을 여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우리의 형제자매들이 다시 한번 안전한 집에서 평화롭게 살 수 있게 하려면, 먼저 우리는 훨씬 더 많은 일을 해야 합니다. 다른 사람들을 환대하는 데에는 구체적 헌신, 협력 네트워크와 선의, 깨어 있는 자세와 연민 어린 마음이 있어야 하며, 언제나 제한적인 자원 문제는 말할 것도 없고 때때로 현실의 수많은 문제들에 덧붙여지는 새롭고 복잡한 상황들을 책임 있게 관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정부 지도자들은 예지의 덕으로써, 환대와 증진과 보호와 통합을 위한 실질적 대책을 강구하고, “올바로 이해된 공동선을 해치지 않는 한계 내에서, 새로운 공동체에 가입하려는 사람들을 받아들여야 합니다.”3) 지도자들은 자신의 공동체에 대하여 명확한 책임을 지니고, 공동체 구성원들의 합법적 권리들과 조화로운 발전을 보장하여야 합니다. 그리하여 탑을 세우는 일을 시작만 해 놓고 계산을 잘못하여 완성하지 못한 경솔한 건축가처럼 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4)


2. 왜 그렇게 많은 난민과 이민이 있을까요?


베들레헴에서 천사들이 평화를 선포한 지 2천년을 기념하는 대희년에, 요한 바오로 2세 성인께서는 지난 20세기의 특징인 “끝없이 이어지는 끔찍한 전쟁과 분쟁, 대량 학살과 인종 청소”5)의 결과의 하나로서 이재민의 증가를 지적하셨습니다. 오늘날까지, 우리의 새로운 세기는 어떠한 참된 돌파구도 찾지 못하였습니다. 무장 투쟁을 비롯하여 다른 형태의 조직적 폭력들이 국경 안팎에서 민족 이동을 계속 촉발하고 있습니다.


여전히 여러 가지 이유로, 주로 “더 나은 삶을 간절히 바라고, 흔히 기약 없는 미래에 대한 ‘절망’에서 벗어나 떠나고자”6) 이주를 합니다. 그들은 가족과 결합하려고 또는 직업이나 교육의 기회를 찾아 떠납니다. 이러한 권리를 누릴 수 없는 사람들은 평화롭게 살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더욱이, 제가 회칙 「찬미받으소서」에서 지적하였듯이, “자연 훼손으로 악화된 빈곤 상태에서 벗어나려는 이주가 증가”7)하는 비극적 상황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정규적 통로로 이주를 합니다. 그러나 어떤 사람들은, 자기 나라가 안전도 기회도 제공하지 않고 모든 합법적 통로는 비현실적이고 가로막혀 있으며 너무 느린 것으로 보일 때에, 주로 절박한 심정으로 다른 방도를 선택합니다.


그들이 향하는 많은 목적지 국가에서는, 국가 안보를 위태롭게 한다거나 새 입국자들을 받아들이는 비용이 크다고 역설하면서 하느님의 자녀로서 모든 이가 마땅히 누려야 하는 인간 품위를 깎아내리는 과장된 외침이 확산되었습니다. 아마도 정치적 이유들 때문에 평화를 조성하는 대신에 이주민에 대한 두려움을 조장하는 사람들은 폭력과 인종 차별과 외국인 혐오의 씨앗을 뿌리고 있습니다. 이것은 모든 사람의 안전을 염려하는 이들에게 크나큰 근심거리입니다.8)


국제 사회의 모든 지표들에 따르면, 전 세계적 이동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라고 합니다. 어떤 이들은 그것을 위협으로 봅니다. 저는 여러분이 그것을 평화를 건설하는 기회로서 확신을 갖고 보아 주실 것을 요청합니다.


3. 관상하는 시선으로


믿음의 지혜는 관상하는 시선을 증진하여, 다음 사실을 인정하도록 이끕니다. “이민이든 그들을 환영하는 현지인이든 모두 한 가족이고, 교회의 사회 교리가 가르치듯 모두 똑같이 보편적 목적을 지닌 지상의 재화를 누릴 권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연대와 나눔의 바탕도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9) 이러한 말들은 새 예루살렘에 관한 성경 이미지를 떠오르게 합니다. 이사야 예언서(60장)와 묵시록(21장)은 모든 민족들에게 성문이 언제나 열려 있는 도시를 묘사합니다. 사람들은 그 도시를 보고 놀라워하며 보화들로 가득 채웁니다. 그 도시를 이끄는 군왕은 평화이며, 그 안에서 함께 살아가도록 다스리는 원칙은 정의입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도시들을 이 관상하는 시선으로 바라보아야 합니다. “그 집 안과 거리와 광장에 살고 계시는 하느님을 볼 줄 아는 신앙의 눈을 가져야 하는 것입니다.  … 하느님께서는 연대와 형제애를 증진해 주시고 선과 진리와 정의를 향한 열망을 북돋워 주십니다.”10) 달리 말하자면, 평화에 대한 약속을 이루어 주십니다.


그러한 시선으로 이민과 난민을 바라볼 때, 우리는 그들이 빈손으로 온 것이 아님을 발견하게 됩니다. 그들은 용기와 재능과 에너지와 열망, 그리고 고유문화라는 보화를 가지고 옵니다. 이렇게 그들은 자신들을 받아들여 준 나라의 삶을 풍요롭게 합니다. 우리는 또한, 심지어 자원이 부족한 곳에서조차, 이민과 난민에게 마음과 문을 여는 무수한 개인, 가정, 공동체의 창의력, 끈기 그리고 희생정신을 보게 됩니다.


또한 이 관상하는 시선이 공공의 선익에 책임이 있는 사람들의 식별을 이끌고, 인류 가정의 모든 구성원이 필요로 하는 것들과 각 사람의 행복을 염두에 두면서 “올바로 이해된 공동선을 해치지 않는 한계 내에서”11) 환대의 정책을 추구하도록 격려해야 합니다.


이러한 시선으로 보는 사람들은 이미 싹트고 있는 평화의 씨앗들을 알아볼 수 있을 것이고, 또한 그것들이 잘 자라도록 돌보아 줄 수 있을 것입니다. 가끔 이민과 난민에 관한 갈등으로 분열되고 양극화되어 있는 우리 도시들은 평화를 위한 워크숍 장소로 변할 것입니다.


4. 행동을 위한 네 가지 이정표


비호 신청자, 난민, 이민 그리고 인신매매 피해자에게 그들이 갈구하는 평화를 찾을 기회를 제공하려면 네 가지 행동, 곧 환대하기, 보호하기, 증진하기 그리고 통합하기를 결합하는 전략이 필요합니다.12)


“환대하기”는 이민들과 실향민들이 목표한 국가에 합법적으로 들어가도록 선택의 폭을 넓혀 주고 그들을 더 이상 박해와 폭력의 나라로 몰아내지 않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것은 또한 국가 안보에 관한 염려와 기본적 인권에 관한 배려 사이의 균형을 맞추도록 요구합니다. 성경은 다음과 같이 이야기합니다. “손님 접대를 소홀히 하지 마십시오. 손님 접대를 하다가 어떤 이들은 모르는 사이에 천사들을 접대하기도 하였습니다.”13)


“보호하기”는 피신처와 안전을 찾아 실질적 위험들에서 달아난 사람들의 침범할 수 없는 권리를 인정하고 보호하며, 착취당하지 않도록 예방해야 하는 의무와 관련이 있습니다. 특히 저는 심지어 노예살이에 이를 수도 있는 위험과 학대의 상황에 놓여 있는 여성들과 어린이들을 생각합니다. 하느님께서는 차별하지 않으십니다. “주님께서는 이방인들을 보호하시며 고아와 과부를 돌보신다.”14)


“증진하기”는 이민과 난민의 온전한 인간 발전을 지원하는 것을 수반합니다. 그것을 실행하는 수많은 가능한 수단 가운데, 저는 어린이들과 젊은이들이 모든 단계의 교육에 접근할 수 있도록 보장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이것은 그들의 잠재력을 가꾸고 실현할 수 있게 해 줄 뿐 아니라, 다른 사람들을 만나서 거부와 대립보다는 대화의 정신을 기를 수 있도록 더욱 잘 준비시켜 줄 것입니다. 성경은 다음과 같이 가르칩니다. “하느님은 이방인을 사랑하시어 그에게 음식과 옷을 주시는 분이시다. 너희는 이방인을 사랑해야 한다. 너희도 이집트 땅에서 이방인이었기 때문이다.”15)


끝으로 “통합하기”는 난민과 이민이, 지역 공동체의 온전한 인간 발전에 봉사하는 가운데 상호 풍요로움과 유익한 협력 과정의 일부로서, 자신들을 환대하는 사회의 생활에 온전히 참여하도록 허용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바오로 성인은 이렇게 표현합니다. “여러분은 이제 더 이상 외국인도 아니고 이방인도 아닙니다. 성도들과 함께 한 시민이며 하느님의 한 가족입니다.”16)


5. 두 가지 글로벌 콤팩트를 위한 제안


저는 이러한 정신이, 2018년에 유엔이 두 개의 글로벌 콤팩트, 곧 안전하고 질서 있고 정상적인 이민에 관한 글로벌 콤팩트와 난민에 관한 글로벌 콤팩트의 초안들을 작성하고 승인하는 과정을 선도하게 되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전 세계 차원의 합의인 이 콤팩트들은 정책 제안과 실천 수단을 위한 주요 골격이 될 것입니다. 그러므로 두 개의 글로벌 콤팩트는 연민과 선견지명과 용기로써 영감을 받아, 평화 건설 과정에 도움이 되는 온갖 기회를 활용하여야 합니다. 오직 이렇게 함으로써만 국제 정치에서 요구되는 현실주의가, 냉소주의와 무관심의 세계화에 굴복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대화와 조정은 국제 공동체에서 반드시 필요하고 특수한 의무입니다. 만일 국제적 협력으로 그들에게 필요한 기금이 보장된다면, 덜 부유한 나라들에서도 더 많은 수의 난민이 국경을 넘어서 환대를 받거나, 또는 더욱더 환대를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교황청 온전한 인간 발전 촉진을 위한 부서 이주사목국이, 공공 정책과 그리스도인 공동체의 태도와 실천에서 이 네 가지 동사를 이행하도록 구체적으로 인도하는 20가지 행동 지침들을 발표하였습니다.17) 이것을 비롯하여 여러 다른 기회에 발표하는 내용들은 두 가지 유엔 글로벌 콤팩트의 채택 과정에 대한 가톨릭 교회의 관심을 표명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이러한 관심은, 교회의 기원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그리고 현재까지 교회의 수많은 활동에서 계속되어 온 매우 일반적인 사목적 관심의 표지입니다.


6. 공동의 집을 위하여


요한 바오로 2세 성인의 말씀에서 영감을 받도록 합시다. “평화로운 세상을 향한 ‘꿈’을 여럿이 공유하고, 이에 대한 이민들과 난민들의 공헌을 평가할 줄 안다면 인류는 모든 이의 가정이 되고 우리들의 이 지구는 참으로 ‘공동의 집’이 될 것입니다.”18)  전 역사를 통하여 많은 사람이 이 “꿈”을 믿었고, 그들이 이룬 성취는 그것이 단지 유토피아만은 아니라는 사실에 대한 증거입니다.


이분들 가운데, 올해로 선종 100년을 맞은 프란치스카 하비에르 카브리니 성녀를 기억합니다. 오늘 11월 13일에 수많은 교회 공동체들이 성녀를 기념합니다. 이 탁월한 여성은 이민들을 섬기는 데 생애를 봉헌하였고 그들의 주보성인이 되었습니다. 성녀는 우리가 형제자매들을 어떻게 환대하고 보호하며 증진하고 통합해야 하는지 가르쳐 주었습니다. 성녀의 전구로써, 주님께서 우리 모두에게 다음 말씀을 체험할 수 있게 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의로움의 열매는 평화를 이루는 이들을 위하여 평화 속에서 심어집니다.”19)



바티칸에서
2017년 11월 13일
이민의 주보성인, 프란치스카 하비에르 카브리니 성녀 기념일


프란치스코



<원문 Message of His Holiness Pope Francis for the Celebration of the 51st World Day of Peace, Migrants and Refugees: Men and Women in Search of Peace, 2017.11.13., 이탈리아어도 참조>


영어:
https://w2.vatican.va/content/francesco/en/messages/peace/documents/papa-francesco_20171113_messaggio-51giornatamondiale-pace2018.html


이탈리아어:
https://w2.vatican.va/content/francesco/it/messages/peace/documents/papa-francesco_20171113_messaggio-51giornatamondiale-pace2018.html


<주>
1) 루카 2,14 참조.
2) 삼종기도 때 한 연설, 2012.1.15.
3) 요한 23세, 회칙 「지상의 평화」(Pacem in Terris), 106항.
4) 루카 14,28-30 참조.
5) 2000년 세계 평화의 날 담화, 3항.
6) 베네딕토 16세, 2013년 세계 이민의 날 담화.
7) 회칙 「찬미받으소서」(Laudato Si’), 25항.
8) 유럽 주교회의들의 이주사목 책임자들에게 한 연설, 2017.9.22. 참조.
9) 베네딕토 16세, 2011년 세계 이민의 날 담화.
10) 교황 권고 「복음의 기쁨」(Evangelii Gaudium), 71항.
11) 「지상의 평화」, 106항.
12) 2018년 세계 이민의 날 담화.
13) 히브 13,2.
14) 시편 146,9.
15) 신명 10,18-19.
16) 에페 2,19.
17) 「난민과 이민을 위한 20가지 행동 지침」(Responding to Refugees and Migrants: Twenty Action Points), 「난민과 이민을 위한 20가지 사목 행동 지침」(Responding to Refugees and Migrants: Twenty Pastoral Action Points). Document UN A/72/528도 참조.
18) 2004년 세계 이민의 날 담화, 6항.
19) 야고 3,18.





  1. No Image notice

    [담화] 2018년 제26차 세계 병자의 날 담화문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제26차 세계 병자의 날 담화 (2018년 2월 11일) 교회의 어머니: “‘이 사람이 어머니의 아들입니다. … 이분이 네 어머니시다.’ 그때부터 그 제자가 그분을 자기 집에 모셨다.”(요한 19,26-27) 사랑하는 형제자매 여러분, 교회는 주님의...
    Date2018.01.04 Category담화문
    read more
  2. notice

    [담화] 2018년 제26회 해외 원조 주일 담화문

    2018년 해외 원조 주일 담화 관심을 가져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큰 힘이 됩니다.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가톨릭 교회의 가르침은 “하느님께서는 이렇게 당신의 모습으로 사람을 창조하셨다.”는 창세기 1장 27절의 말씀으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Date2018.01.03 Category담화문
    read more
  3. No Image

    갈릴리 어린이집 교사 모집

    갈릴리 어린이집 교사 모집 • 자격 _ 보육교사 2급, 유치원 정교사 2급 이상 • 서류 _ 이력서, 자기소개서 이메일제출 • 메일주소 _ galileekid@hanmail.net • 문의 _ 010-2058-3211 ※ 신자 환영
    Date2017.12.13 Category소식
    Read More
  4. 전례력 구글캘린더 사용 안내(PC, 스마트폰)

    2018년 전례력을 구글 캘린더로 제작했습니다. 구글(gmail 포함) 계정이 있으신 분들은 다음 설명에 따라 개인 캘린더에 전례력을 추가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 2017년 전례력을 이용하셨던 분들은 추가 구독하실 필요 없습니다. ※ 페이지 하단에 캘린더를 ...
    Date2017.12.12 Category소식
    Read More
  5. No Image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기능직(청소직) 채용 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기능직(청소직) 채용 공고 1. 채용분야 : 복지관 기능직(청소) 2. 채용인원 : 1명 3. 근 무 지 :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4. 근무조건 1...
    Date2017.12.12 Category채용공고
    Read More
  6. No Image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전담인력 채용 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전담인력 채용 공고 1. 채용분야 :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전담인력(계약직) 2. 채용인원 : 1명 3. 근 무 지 : ...
    Date2017.12.12 Category채용공고
    Read More
  7. No Image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 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사회복지사(부장) 채용 공고 1. 채용분야 : 사회복지사(부장 직위) 2. 채용인원 : 1명 3. 근 무 지 :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 4. 근무조...
    Date2017.12.12 Category채용공고
    Read More
  8. No Image

    2018년 청노교육문화센터 한글 초급반 재능기부 강사 모집 공고

    2018년 평생교육지원사업 청노교육문화센터 한글 초급반 '재능기부' 강사 모집 공고 청주시노인종합복지관에서는 복지관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 생활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평생교육지원사업 청노교육문화센터 한글초급반 재능기부 강사’를 모집하오니 많...
    Date2017.12.11 Category소식
    Read More
  9. 2018년 1월 매일미사 전례 독서와 고유 기도문

    매월 전례독서와 고유기도문을 PDF와 HWP형식으로 제공합니다. 『로마 미사 경본』의 보급 상황을 고려하여, 『매일 미사 고유 기도문』 2018년 1월 호를 발행합니다. 주교회의 2017년 추계 정기 총회 결정에 따라, 연중 평일 미사에는 그 주일의 신비를 깊이...
    Date2017.12.11 Category소식
    Read More
  10. No Image

    2018학년도 학교법인 청주가톨릭학원 중등·특수(중등)·보건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 제1차 시험 합격자 및 제2차 시험 장소 공고

    2018학년도 학교법인 청주가톨릭학원 중등·특수(중등)·보건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 제1차 시험 합격자 및 제2차 시험 장소 공고 2018학년도 학교법인 청주가톨릭학원 중등·특수(중등)·보건교사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 제1차 시험 합격자 및 제2차 시...
    Date2017.12.08 Category공지
    Read More
  11. No Image

    [공지] 제7회 사회교리주간 기념 미사와 세미나

    제7회 사회교리주간(2017.12.10.-16) 기념 미사와 세미나 “사회교리로 비추어 본 한국사회” ■ 주제: 회칙 「민족들의 발전」 반포 50주년을 기념하며 다시 생각해 보는 평화와 발전 ■ 일시: 2017.12.10.(일) 오후 2시-6시, 명동 가톨릭회관 1층 강당 ■ 발제: ...
    Date2017.12.08 Category소식
    Read More
  12. No Image

    [채용공고] 2018년 청주수동시니어클럽 사회복지사 및 전담인력 채용 공고문

    2017년 청주수동시니어클럽 전담인력 채용 공고문 청주수동시니어클럽에서는 노인복지 실천을 위해 함께 근무할 유능한 사회복지사 및 전담인력을 다음과 같이 공개모집합니다. 구 분 내 용 모집 인원 총 00명 모집 기간 2017. 12. 06.(수)~ 2017. 12. 20.(수...
    Date2017.12.07 Category채용공고
    Read More
  13. No Image

    청주 가르멜재속회 지원자 모집

    청주 가르멜재속회 지원자 모집 • 자격 _ 세례 3년이상 견진 받은 만 19-50세 신자 • 첫모임 _ 1.22.월.09:30 • 문의 _ 010-3641-9686
    Date2017.12.07 Category소식
    Read More
  14. No Image

    수동시니어클럽 식당 참여자(주방,서빙) 모집

    수동시니어클럽 식당 참여자(주방,서빙) 모집 • 대상 _ 건강한 60세 이상 • 문의 _ 255-6080
    Date2017.12.06 Category소식
    Read More
  15. No Image

    이월 성당 사무원 모집

    이월 성당 사무원 모집 • 문의 _ 536-2333 이월 성당 사무실
    Date2017.12.06 Category소식
    Read More
  16. No Image

    [담화] 2018년 제51차 세계 평화의 날 담화문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제51차 세계 평화의 날 담화 (2018년 1월 1일) 이민과 난민: 평화를 찾는 사람들 1. 평화를 빕니다 이 세상의 모든 사람, 모든 민족에게 평화를 빕니다! 성탄 성야에 천사들이 목자들에게 선포한 평화1)는 모든 이, 각 개인과 모든 민...
    Date2017.12.06 Category담화문
    Read More
  17. No Image

    [담화] 2018년 제104차 세계 이민의 날 교황 담화문

    프란치스코 교황 성하의 2018년 세계 이민의 날 담화 (2018년 1월 14일) “이민과 난민을 환대하고, 보호하고, 증진하고, 통합하기” 사랑하는 형제자매 여러분! “너희와 함께 머무르는 이방인을 너희 본토인 가운데 한 사람처럼 여겨야 한다. 그를 너 자신처럼...
    Date2017.12.06 Category담화문
    Read More
  18. No Image

    [가톨릭교육성 지침] 형제적 인류애 교육

    가톨릭교육성 지침 형제적 인류애 교육 (Educating to Fraternal Humanism) “사랑의 문명”을 건설하기: 「민족들의 발전」 반포 50주년 (Building a “Civilization of Love” 50 years after Populorum Progressio) 서론 1. 교회는 50년 전 회칙 「민족들의 발...
    Date2017.12.06 Category소식
    Read More
  19. No Image

    주교회의 상임위원회 2017년 12월 4일 회의 결과

    주교회의 상임위원회는 2017년 12월 4일(월) 서울 중곡동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에서 회의를 갖고 다음과 같이 결정하였다. 1. 주교회의 가정과 생명 위원회 총무로 이근덕 헨리코 신부(수원교구, 1994년 사제 수품)를 임명하였다. 2. 주교회의 전례위원회 총...
    Date2017.12.05 Category보도자료
    Read More
  20. No Image

    2017년 12월 천주교 주요 행사

    2017년 12월 천주교 주요 행사 □ 1일 가톨릭동북아평화연구소 제1회 국제학술심포지엄 의정부교구 민족화해위원회가 주최하고 가톨릭동북아평화연구소가 주관하여 1일(금) 오전 10시 경기도 파주 참회와 속죄와 성당에서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를 위한 가톨릭...
    Date2017.12.05 Category보도자료
    Read More
  21. No Image

    [채용공고] 청주성모병원 약제팀 약사 모집

    청주성모병원 약제팀 약사 모집 [직종] 약사 [근무형태] - 정규직 약사: 0명 (신입/경력직) - 파트직 약사: 0명 (주중/주말/야간 시간조정 가능) [응시자격] 약사 면허증 소지자 (졸업예정자 포함) [전형방법] 1차. 서류심사 2차. 면접심사 [직원혜택] 1. 숙...
    Date2017.12.04 Category채용공고
    Read More
  22. No Image

    [채용공고] 충북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 정규직원 채용 공고

    충북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 정규직원 채용공고 충북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에서는 노인의 권익을 보호하고 노인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는데 함께 일할 인재를 채용하고자 다음과 같이 공고합니다. 2017년 12월 01일 충북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소장 채용기관 충...
    Date2017.12.04 Category채용공고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3 Next
/ 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