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8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시편 제8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8편은 이스라엘 공동체가 암송하던 시로, 하느님의 창조 사업을 찬양하는 ‘찬양시편’으로, ‘지극히 거룩하신 삼위일체 대축일 다해 화답송’으로 노래한다.

   다윗은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자연과 사람의 아름다움 노래한다. 특히 사람에 대한 하느님의 놀라운 업적을 통해 나타난 하느님의 위대하심을 노래한다. 그러면서 자연과 사람을 안에서 하느님의 존재를 찾는다.

 

1. [지휘자에게. 기팃에1) 맞추어. 시편. 다윗]

 

2. 주 저희의 주님,2)

     온 땅에 당신 이름, 이 얼마나 존엄하십니까!

     하늘 위에 당신의 엄위를 세우셨습니다.

  

   다윗은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자연 만물에 나타난 주님의 존엄함을 노래한다. 하느님께서 당신이 손수 지으신 모든 것을 보시고 보시니 좋았다”,고 말씀하셨듯이, 모든 만물 속에는 선하신 하느님의 숨결이 스며있다(창세 1장 참조).

 

3. 당신의 적들을 물리치시고 대항하는 자와 항거하는 자를 멸하시려
     아기와 젖먹이들의 입에서 나오는 것으로 당신께서는 요새를 지으셨습니다.3)

 

   1) ‘적들은 곧 대항하는 자항거하는 자들로 인간적인 힘을 자랑하는 거만한 자들이며 하느님을 부정하는 자들이다. 그리고 아기와 젖먹이들은 약하지만, 하느님의 뜻을 따르는 겸손한 자들을 말한다.

   2) 겸손한 자들이 진정 하느님의 영광을 찬미한다.

   * 지혜 10,21 : 지혜가 말못하는 이들의 입을 열어주고 아기들의 혀가 똑똑히 말하게 해 준 것입니다(병행 : 마태 11, 25 참조).

 

4. 우러러 당신의 하늘을 바라봅니다,
     당신 손가락의 작품들을 당신께서 굳건히 세우신 달과 별들을.

 

   1) 다윗은 목동으로서 들에서 본 하늘의 아름다움 속에서 창조주를 본다.

   2) 손가락의 작품이라는 것은 곧 하느님의 위대한 창조를 비유한 표현이다.

 

5. 인간이 무엇이기에 이토록 기억해 주십니까?
     사람이 무엇이기에 이토록 돌보아 주십니까?

 

   1)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광활한 우주에 비하면 인간의 존재는 미약하게 그지없다. 그럼에도 다윗은 사람을 기억해 주시고 돌보아주시는 사랑에 감탄하며 하느님을 찬송하는 것이다.

   2) 사람이 하느님 창조의 꽃이다.

   * 7,17-18 : 사람이 무엇이기에 당신께서는 그를 대단히 여기시고 그에게 마음을 기울이십니까? 아침마다 그를 살피시고 순간마다 그를 시험하십니까?

 

6. 신들보다 조금만 못하게 만드시고 영광과 존귀의 관을 씌워 주셨습니다.

 

   1) 신들 곧 영적인 존재인 천사들보다는 못하게 만드셨지만, 그 어떤 피조물보다도 높은 지위에 두셨다.

   2) ‘영광과 존귀의 관은 왕의 표식이다. 따라서 하느님께서 인간을 만물을 다스릴 권한을 주셨음을 노래한 것이다(창세 1,26-27 참조).

   * 지혜 2,23 : 정녕 하느님께서는 인간을 불멸의 존재로 창조하시고 당신 본성의 모습에 따라 인간을 만드셨다(병행 ; 집회 17, 1-4 참조).

 

7. 당신 손의 작품들을 다스리게 하시고 만물을 그의 발아래 두셨습니다.

8. 저 모든 양 떼와 소 떼 들짐승들하며

9. 하늘의 새들과 바다의 물고기들 물속 길을 다니는 것들입니다.

 

   하느님께서 인간에게 당신이 창조하신 세상 만물을 다스릴 권한을 주셨다.

   * 창세 1,28 : 하느님께서 그들에게 복을 내리시며 말씀하셨다. “자식을 많이 낳고 번성하여 땅을 가득 채우고 지배하여라. 그리고 바다의 물고기와 하늘의 새와 땅을 기어다니는 온갖 생물을 다스려라.”

 

10. 주 저희의 주님, 온 땅에 당신 이름, 이 얼마나 존엄하십니까!

 

   다윗은 처음에 시작했던(2) 말로 주님의 이름을 찬송하며 본 시를 마무리 한다.

 

   하느님께서는 세상 만물을 창조하시고, 그중에 사람을 그 으뜸으로 하셨다. 그리고 사람에게 당신의 피조물을 다스릴 권한도 주셨다. 하느님의 위임을 받은 우리 사람은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자연을 잘 관리할 책무가 있다. .



1) 81편과 84편의 머리글에도 나오는 낱말로 뜻이 분명하지 않다. 고대 번역본들은 갓이라는 도시에서 유래하는 악기,

    또는 포도 수확 때나 올리브 기름을 짤 때 부르던 노랫가락으로 이해한다(주석 성경 ‘시편’, 66쪽, 각주 2)
2) 본디 “야훼 저희의 아도나이”로서 “저희의 주인이신 주님”으로 옮기기도 한다(각주 3).
3) 다른 성경 번역본에서는 “당신께서는 찬미를 준비하셨습니다.” 또는 “당신께서는 당신의 영광을 준비하셨습니다.”로

    옳기고 있다(67쪽, 각주 7 참조).





  1. No Image

    [시편해설 22] 시편 제21편

    시편 제21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21편은 다윗이 전쟁에서 승리한 뒤에, 백성들이 부르는 찬양노래로 ‘군왕시편’이다. 이 시편에서는 먼저 백성들이 임금에게 승리를 주신 주님을 찬양하고, 이어서 임금을 위하여 찬양의 노래를 부른다. ...
    Read More
  2. No Image

    [시편해설 21] 시편 제20편

    시편 제20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20편은 다윗이 전쟁에 나가기 전에 군대를 도열시키고 백성을 모아 기도와 제사를 지내며 부른 ‘군왕시편’이다. 이 시편에서는 먼저 사제가 임금이 전쟁에서 승리하기를 기원하고(2-6절), 이어서 임금이...
    Read More
  3. No Image

    [시편해설 20] 시편 제19편

    시편 제19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9편 첫 부분(2-7절)은 하느님께서 창조하신 자연의 아름다움을 노래하는 ‘찬양시편’이며, 둘째 부분(8-15)은 주님의 말씀과 법을 준수해야 한다는 가르침을 담은 ‘교훈시편’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사순...
    Read More
  4. No Image

    [시편해설 19] 시편 제18편

    시편 제18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8편은 다윗이 모든 적을 물리친 뒤 이스라엘의 왕이 되어 감격하며 하느님을 찬송하는 ‘군왕시편’이며, 연중 제30주일 가해와 연중 제31주일 나해 화답송으로 노래한다. 다윗은 사무엘로부터 기름부음...
    Read More
  5. No Image

    [시편해설 18] 시편 제17편

    시편 제17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7편은 다윗이 쫓기는 절박한 상황 속에서 주님께 자신을 구하여 달라는 ‘개인탄원 시편’이며, 연중 제32주일 다해 화답송으로 노래한다. 다윗은 악인들이 사자처럼 숨어서 자신의 목숨을 노리고 있으니...
    Read More
  6. No Image

    [시편해설 17] 시편 제16편

    시편 제16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6편은 다윗이 하느님과의 지속적이고 긴밀한 관계를 노래하며 신앙을 고백하는 ‘신뢰시편’으로, 부활 제3주일 가해, 연중 제13주일 다해와 연중 제33주일 나해 화답송으로 노래한다. 다윗은 주님께 대...
    Read More
  7. No Image

    [시편해설 16] 시편 제15편

    시편 제15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5편은 예루살렘에 도착한 순례자들이 성소에 들어가기 전에 노래한 시로 교훈적인 내용을 담은 ‘전례시편’이며, 연중 제16주일 다해, 그리고 연중 제22주일 나해 화답송으로 불려진다. 다윗은 주님의 ...
    Read More
  8. No Image

    [시편해설 15] 시편 제14편

    시편 제14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4편은 다윗이 아마도 이스라엘 백성의 이집트 노예 생활을 기억하며 쓴 ‘예언적 훈계’가 담겨 있다. 다윗은 이스라엘 백성이 주님을 거역하고 불신하는 자들로부터 당한 인간의 사악함과 배신을 고발하...
    Read More
  9. No Image

    [시편해설 14] 시편 제13편

    시편 제13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3편은 원수들의 계속되는 핍박 속에서도 다윗은 주님의 자애에 의지하며 기도하는 ‘개인탄원시편’이다. 다윗은 원수들의 공격에 번민하며 괴로워한다. 반대로 원수들은 다윗을 고통을 바라보며 우쭐거...
    Read More
  10. No Image

    [시편해설 13] 시편 제12편

    시편 제12편 신성근 야고보 신부 / 사천동 성당 주임 제12편은 다윗이 주님을 부르며 자신의 처지를 부르짖는 ‘공동탄원시편’이다. 다윗은 불의가 판을 치고 가련한 이들이 핍박받는 세상 속에서 오로지 주님의 말씀만이 안전한 피난처임을 노래한다. 1. (1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Next
/ 16